세계
    Empty Source!
정치
    Empty Source!
<< < 1 2 3 4 5 6 7 8 9 10 > >>
Advanced Energy Industries, Inc. (Nasdaq: AEIS) - a global leader in highly engineered, precision power conversion, measurement and control solutions - today announced a comprehensive RF power delivery solution that combines advanced digitally-controlled power supplies with accurate digital impedance matching network. Designed for thin-film industrial applications, the ALTA™ platform ensures versatile, accurate and repeatable control that enhances process stability and provides best-in-class y...
최첨단 공학 정밀 전력 변환, 측정 및 제어 솔루션 부문의 글로벌 리더인 어드밴스드 에너지 인더스트리즈(Advanced Energy Industries, Inc., 나스닥: AEIS)가 고급 디지털 제어 전원 공급 장치와 정확한 디지털 임피던스 매칭 네트워크를 결합한 종합적인 RF 전원 공급 솔루션 출시를 발표했다. 박막 산업 애플리케이션을 위해 설계된 ALTA™ 플랫폼은 공정 안정성을 개선하고 동급 최고...
Today, NielsenIQ, a global information services company, announced the launch of NielsenIQ Activate; a software-as-a-service (SaaS) solution that enables retailers to accelerate revenue opportunities through retail media and comprehensive customer insights that activate shoppers with personalized promotional offers. NielsenIQ Activate is comprised of dedicated applications for hyper-targeted audience building, offer and ads management, and end-to-end measurement. This SaaS tool, part of the N...
글로벌 정보 서비스 업체인 닐슨IQ(NielsenIQ)가 16일 ‘닐슨IQ 액티베이트(NielsenIQ Activate)’를 출시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맞춤형 프로모션 제안으로 쇼핑객을 활성화(activate)하는 포괄적인 고객 인사이트와 소매 미디어로 소매 업체가 수익 기회를 넓힐 수 있도록 돕는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솔루션이다. 닐슨IQ 액티베이트는 잠재고객 구축, 프로모션 제안 및 광고 관리, 단...
제일전기공업이 ‘AI스마트케어시스템’을 미래 먹거리 사업으로 낙점해 사업 역량을 강화한다. 스마트 배전기기 전문 제조 기업 제일전기공업(199820, 대표이사 강동욱)은 회사의 미래 전략 사업 영역인 AI스마트케어시스템 분야가 수익화 단계에 접어들었다고 17일 밝혔다. 제일전기공업은 해당 분야 개발 착수 후 2년 만인 2021년 1세대 시스템을 개발 완료해 올해 매출이 처...
지난 5월 4일,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아래 전장연)은 장애인 의료전담체계를 요구하며 제약산업육성·지원위원회를 점거했다. 이들은 지난 3월 광주에서 코로나19로 사망한 중증장애인 사건을 언급하며, 코로나19에서 장애인 중심 지원체계가 부실하다고 보았다.  필자는 화성시에 거주하는 장애인 당사자 회원들과 가족에게 인터뷰 협조 요청을 했다. 확진 소식 후 혹시나 모를 상황에 전전긍긍하다가 조우한 우리들의 얼굴에는 웃음꽃이 피었다. 필자가 코로나에 걸린 장애인들의 삶을 살펴본 이유는 개개인의 상황들 때문이다. 보건소에서 확진 판정을 받고도 하루가 넘도록 기다린 회원도 있었고, 약을 어떻게 해야 하나 고민하다가 연락한 회원도 있었다.     장애인이 혼자 살아도 어려움을 느끼지 않는 사회적 안전망이 필요하다. 국가는 조금 더 섬세하게 위기, 안전, 대응 시스템을 중증장애인에게도 지원해야 할 의무가 있다는 뜻이다. 필자는 다음과 같은 내용을 제안하고 싶다.  전체 내용보기
Diseases of the pancreas can have serious consequences for patients and are difficult to diagnose. Early detection is crucial for the patient‘s chance of survival. In Europe today, more than 90 percent of patients die of pancreatic cancer within the first five years after diagnosis. The Medi-Globe Group, a leading international MedTech company based in Achenmühle, Bavaria, will, in cooperation with the French Institut Hospitalo-Universitaire (IHU) Strasbourg, develop the world’s first AI so...
췌장 질환은 환자에게 심각한 결과를 초래할 수 있으며 진단도 어렵다. 췌장 질환의 조기 발견은 환자의 생존 가능성에 대단히 중요하다. 현재 유럽에서는 췌장암 환자의 90% 이상이 진단 후 5년 이내에 사망한다. 독일 바이에른주 아헨뮐레에 기반을 둔 세계적인 의료기술 기업 메디글로브 그룹(Medi-Globe Group)은 프랑스 스트라스부르 대학병원연구소(IHU)와 손잡고 내시경 초음파(E...
실리콘 카바이드 기술의 글로벌 리더 기업 Wolfspeed(NYSE: WOLF)는 Lucid Motors가 고성능 순전기 차량 Lucid Air에 실리콘 카바이드 전력 장치 솔루션을 사용한다고 발표했다. Wolfspeed와 Lucid는 Wolfspeed가 실리콘 카바이드 장치를 생산·공급하도록 다년 계약을 맺었다. Lucid의 제품 부서 상무이자 수석 엔지니어인 Eric Bach는 “Lucid의 전매특허 파워트레인 기술은 내부에서 엔지니어링 및...
'마릴린 먼로' 드레스 입으려 3주 만에 7㎏ 뺀 킴 카다시안…美 누리꾼 '비판'할리우드 스타 킴 카다시안이 한 스포츠 매거진 표지를 장식한 가운데, 이를 두고 누리꾼들의 비난이 이어지고 있다.스포츠 매거진 "스포츠 일러스트레이티드 스윔슈트"는 16일(이하 현지시간) 올해 수영복 화보를 공개했다.공개된 표지 화보 속 킴 카다시안은 누드톤 비키니를 입고 물가에 앉아 포즈를 취했다. 촉촉하게 젖은 긴 머리를 시원하게 넘긴 그는 매혹적인 포즈로 글래머러스한 몸매를 강조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또 다른 화보 속에는 킴 카다시안이 몸에 딱 달...
King Abdullah University of Science and Technology (KAUST) has recently wrapped up ‘Destination Deep Tech,’ a Saudi-first program that spins in leading-edge global startups to the Kingdom to develop deep tech innovations. The international startups - CeEntek, Hopu, Insignes-Labs, Pasqal, and Proteinea - were chosen to experience the three-month program as a result of their highly advanced technology expansion into the MENA region. “KAUST is the Deep Tech Heart of the Saudi Economy, and ...
킹압둘라과학기술대학교(이하 KAUST)가 ‘딥 테크(deep tech)’ 혁신을 위한 ‘스핀인(spin-in)’ 전략에 따라 해외의 첨단기술 스타트업을 사우디아라비아로 영입하는 프로그램인 ‘데스티네이션 딥 테크(Destination Deep Tech)’를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발표했다. 세엔텍(CeEntek), 호푸(Hopu), 인사인즈-랩스(Insignes-Labs), 파스칼(Pasqal), 프로티니아(Proteinea) 등 해외 스타트업들이 중동 및 북...
An action-packed video styled as a blockbuster-movie trailer provides the linchpin for this year’s International Day of Light (IDL) campaign, “Our future is light. Play your part.” Released today, Day of Light features diverse characters successfully solving global-level problems using photonics-enabled technologies. Three professional societies - SPIE, the international society for optics and photonics, IEEE Photonics Society, and Optica, Advancing Optics & Photonics Worldwide - partne...
2022년 ‘세계 빛의 날(International Day of Light, IDL)’ 캠페인의 슬로건 ‘빛이 곧 우리의 미래다. 제 역할을 하라(Our future is light. Play your part)’가 담긴 동영상이 블록버스터 영화 트레일러 형태로 공개됐다. 16일 공개된 세계 빛의 날 동영상에는 포토닉스 기술을 통해 세계적 문제를 성공적으로 해결한 다양한 인물들이 등장한다. 3대 포토닉스 전문 협회 SPIE(국제 광학·포토닉...
측정 기술 분야의 세계 선두 기업 테스토(Testo)의 한국지사 테스토코리아(Testo Korea, 지사장 전경웅)가 5월 18일(수)부터 5월 20일(금)까지 사흘간 삼성동 코엑스 전시장에서 열리는 ‘2022 국제 전기전력 전시회(EPTK 2022)’에 참여한다고 밝혔다. ‘2022 국제 전기전력 전시회’는 전력 분야 기술 트렌드와 혁신적인 제품을 만나볼 수 있는 국내 최대 규모의 전기 전력 산업 전시회이...
한 달 전 제주 돌문화공원을 다녀온 후 오래전에 본 30분짜리 영화 한 편에 대한 기억이 오버랩되어 펜을 들었다. 그림으로만 상영되는 애니메이션 영화 제목 <나무를 심은 사람>. 1987년 프데데릭 백 감독이 제작해 1988년 아카데미 최우수 단편 애니메이션 앙시 페스티벌 그랑프리를 수상한 영화다.   영화는 나무가 사라져 황량한 사막으로 변모한 베르공 마을에 주인공이 등장하면서 시작된다. 그곳에는 마을을 떠나지 못한 주민 몇 명과 12채의 가옥만 남아 있을 뿐이었다. 마을을 방문한 주인공 눈에 한 노인의 이상한 행동이 들어왔다. 그는 양을 키우는 '엘제아르 부피에'라는 노인으로 매일 황무지에 너도밤나무 씨앗을 심고 있었다.   노인이 1910년에 나무를 심기 시작해 37년이 지난 후 황폐했던 마을에 향기롭고 부드러운 바람이 불고 있었다. 그가 심었던 10만 그루의 나무 중 2만 그루가 살아났다. 엘제아르 부피에가 황무지에 나무를 심기 시작한 지 37년이 지난 후 마을에는 1만 명의 주민이 돌아오고, 농사를 지을 수 있는 행복한 곳이 되었다. 한 사람의 헌신이 세상을 바꿨다는 것을 그린 영화이다.   누가 이 많은 돌을 모아놨을까?   지난 3월 제주도를 방문했다. 제주도는 여러 번 방문했지만 2박 3일의 단기간 방문 중 어디를 가볼까 궁리하다 제주대학교 김경호 교수에게 물었더니 "돌문화공원을 꼭 방문해보시라"는 추천을 들었다. 주차장에 차를 주차시키고 거대한 돌이 양쪽으로 늘어선 '전설의 통로'를 거쳐 설문대할망과 오백장군 상징탑을 거쳐 '하늘연못'에 도착하니 장화를 신은 관광객들이 기념사진 촬영할 차례를 기다리고 있었다. 물 위에 그림자를 드리우고 하늘을 배경으로 찍은 사진을 보니 과연 인생샷을 찍는 곳이라는 건 허언이 아니었다. 순간 머릿속에서 볼리비아 우유니 소금사막에서 촬영한 인생샷이 떠올랐다. 오백장군 군상에서는 마추픽추의 돌탑이, 동자석이 전시된 야외전시장에서는 이스터섬의 모아이 석상이, 돌하르방과 석인상이 늘어서 있는 곳에서는 몽골야생마가 살고있는 호스타이 국립공원이 떠올라 입을 다물지 못했다. "아니! 누가 이 많은 돌과 작품들을 모아놨을까? 어떻게 세계적인 걸작과 연상되는 작품들을 모아 연출했을까?" 하고 궁금해하며 글을 썼고 <오마이뉴스> 여행 부문에 상위 랭크 되어 독자들로부터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관련 기사 : "세계적 수준" 극찬 받은 가장 제주다운 곳) 덕분에 돌문화공원 담당자와 통화하면서 많은 것을 알게 됐고, 제주돌문화공원 고순옥 사무장이 보낸 사진집과 논문집을 통해 백운철 전 제주돌문화공원 총괄기획단장의 숭고한 삶에 고개가 숙어졌다.   제주돌문화공원을 탄생시킨 백운철은 누구? '제주돌문화공원의 사례를 중심으로'라는 부제로 한 이경진의 석사학위 논문 '퍼포먼스로 본 문화공간의 의미화 과정'에는 제주돌문화공원을 탄생시킨 백운철 총괄기획단장에 대한 내력이 자세히 기록되어 있다.   제주돌문화공원은 1999년 백운철(당시 탐라목석원 원장)이 보유한 2만986점의 유물을 제주도에 무상 기증하면서 조성되기 시작했다. 탐라목석원에서 보유한 유물 대부분은 조형미를 갖춘 자연석, 민속품, 항아리류, 조록나무 고사목 뿌리들로 백운철이 40여 년 동안 수집한 것이다.   돌문화공원은 1999년부터 2020년까지 총 22년 동안 2단계에 걸쳐 조성됐다. 총 조성면적은 약 130만 평이며 돌문화공원과 자연휴양림으로 나뉘어 조성됐다. 1944년 제주시에서 태어난 백운철은 대학 시절과 군 시절을 제외하면 거의 제주를 벗어난 적 없는 제주토박이다. 연극에 관심이 있어 서울예술대학 연극과에서 연출을 전공한 후 강원도 설악산 야전공병대 근무 시절, 화목병으로 차출되어 우연히 괴목 수집에 관심을 갖게 되었다.   1970년대 초 10여 년 동안 모았던 돌과 나무뿌리를 모아 '탐라목물원'을 개원한 후 더 넓은 대지로 옮기면서 '탐라목석원'으로 개칭했다. 1999년, 백운철은 모든 유물을 제주도(당시 북제주군)에 기증하기로 하고 이후부터 제주돌문화공원 민관합동추진기획단의 총괄기획단장을 맡아 공간을 조성했다.   전체 내용보기
글로벌 컴퓨팅 전문 기업 ASUS의 한국 지사인 에이수스 코리아(지사장: 강인석, 이하 ‘에이수스’)는 USB 기반으로 WiFi 6, AX1800 스펙을 갖춘 USB-AX56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개인 및 IoT 장치의 효율적인 연결성을 제공하는 WiFi 6 규격을 효과적으로 지원하기 위한 ASUS USB-AX56은 AX1800의 강력한 무선 성능을 통해 사용자의 PC 및 노트북을 빠르게 업그레이드시킨다. 플러그 앤 플레이...
  엄마는 비빔냉면을 정말 좋아한다. 양념갈비를 먹으러 가면 물냉면과 짭조름한 갈비를 돌돌 말아 먹어야 맛있다고 해도, 엄마는 "나는 비빔" 하시니 말 다했다. 그뿐만이 아니다. 코로나19가 오기 전에는 어쩌다 혼자서도 식당에 가서 드시고 올 정도였으니, 말하자면 엄마는 '비빔냉면 마니아'라고 해도 될 정도다. 그런 엄마가 몇 년 동안 외출을 거의 안 하다 보니 다른 음식은 별로 생각나지 않는데 비빔냉면은 한 번씩 먹고 싶다고 하셨다. "그렇다면 딸이 한번 만들어 보겠습니다. 엄마는 옆에서 보조역할만 해 주세요!"라고 큰소리치고 냉면 만들기에 들어갔다. 사실 나는 물냉면 파라 비빔냉면을 만들어 먹은 적이 별로 없어 살짝 걱정되긴 했다. 아니나 다를까 처음 만든 냉면 맛은 그저 그랬다. 웬만한 재료들은 다 들어갔는데, 뭐가 잘못된 걸까? 그래도 엄마는 딸이 만들어 주니까 잘 드셨다. '음, 엄마가 좋아하는 음식인데 이왕이면 맛있게 해서 드리고 싶은데...' 생각하며 만들던 어느 날 깜빡 실수로 식초를 확 붓게 되었다. 그런데 어라? 사 먹는 맛과 비슷했다. '뭐야, 뭐야, 드디어 방법을 찾은 거야?' 좋아서 입꼬리를 올리고 웃었다. 손발이 척척, 모녀의 비빔냉면 만들기   엄마가 비빔냉면 생각날 때쯤, 새로 찾은 그 방법을 다시 해 보기로 마음먹고 요리에 들어갔다. 가장 먼저 면부터 삶는다. 포장지에는 '4분 동안 끓이세요'라고 친절하게 적혀 있지만, 엄마는 이렇게 한마디 툭 던졌다. "뭘 시계까지 맞추노, 찬물 부어가며 끓이다가 하나 건져 먹어보면 되지." 역시! 엄마한테는 타이머 따위 필요 없다. 부르르 끓어오르길 몇 차례, 엄마가 "됐다" 하면 나는 기다렸다는 듯이 차가운 물을 틀고 면을 비벼 씻은 뒤 물기를 탈탈 털어 한쪽에 둔다.   이제 양념장 차례. 큰 볼에 엄마가 직접 만들어 짜지 않은 고추장 한 숟가락 반, 간장도 조금, 비법이라고 말하기도 뭣한 비법인 식초는 역시 좀 '많다' 싶게 붓고 신맛을 별로 안 좋아하니 꿀을 넣어 새콤달콤하게 만든다.   그다음엔 마늘과 파. 어느 요리 블로거는 생마늘을 다져 넣으면 더 맛있다고 했지만, 우리 집은 얼린 마늘뿐. 아직 색이 하얗기 때문에 다져 넣는 것과 맛은 비슷할 거라고 생각하며 툭 잘라 한 숟가락. 여기에 파를 반으로 쓱 갈라 속이 드러나는 부분을 위로 향하게 놓고 다지듯 잘게 썬다. 파가 들어가야 음식 맛이 확 살아난다는 엄마 말에 이제는 격하게 공감하며, 듬뿍 넣는다.   전체 내용보기
건강가전 엔유씨전자가 쿠빙스 상업용 오토 진공 블렌더 ‘셰프 CB1000’을 5월 말 출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신제품 쿠빙스 상업용 오토 진공 블렌더 ‘셰프 CB1000’은 카페에서 프리미엄 주스, 스무디를 손쉽게 만들 수 있도록 다양한 성능을 갖춘 최상위 성능의 블렌더다. 조용한 작동을 위해 방음 커버가 장착됐으며, ‘오토 개폐 기능’이 적용돼 수동으로 커버를 열지 않아...
안랩(대표 강석균)이 행정안전부의 ‘행안부 온-북(업무용 노트북, 이하 온-북) 시범운영 사업’에 참여해 한컴구름 기반 VPN (Virtual Private Network, 가상사설망) 보안 인증 시스템과 방화벽을 구축했다고 17일 밝혔다. ‘행안부 온-북(업무용 노트북) 시범운영 사업’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의 지원을 받아 행정안전부가 사용자들이 사무실 외의 환경에...
<< < 1 2 3 4 5 6 7 8 9 10 > >>